자 유 게 시 판 

 로그인  회원가입

혼자만 즐거우랴
영배  2010-02-11 07:23:27, 조회 : 1,270, 추천 : 142

혼자만 즐길 게 아니라

2010. 2. 11. (목)

가슴속의 즐거움을 미루어서 사물에 미치면

천지 만물이 모두 나와 일체이니,

어느 한 가지도 나의 즐거움 가운데에 있지 않는 것이 없다.

  
 

自其胷中之樂 推而至於及物, 則天地萬物 猶吾一體 無一不在吾樂之中.
자기흉중지락 추이지어급물, 즉천지만물 유오일체 무일부재오락지중.

- 권근(權近), 〈독락당기(獨樂堂記)〉,《동문선(東文選)》제79권 기(記)

[해설]

독락당(獨樂堂)이라는 이름을 놓고 누군가가 시비를 겁니다. 글자대로 풀이한다면 ‘혼자 즐기는 집’이 될 테니 시비를 걸만도 합니다. 이런 이기주의자. 혼자만 잘 살면 무슨 재민겨? 위의 글은 바로 이에 대한 해명이라고 하겠습니다. 글 속에 ‘독락(獨樂)’에 대한 풀이가 다음과 같이 나옵니다.

내 스스로 마음에 반성하여도 괴롭지 않으며, 천지에 부끄러움이 없는 것이 독락(獨樂)이다....... 대개 사람에게 욕심이 있으면 그 마음이 분주하여 근심이 많고, 욕심이 없으면 천리(天理)가 저절로 밝아져서 가는 곳마다 편안함을 느껴 즐거울 것이다.

여기서의 즐거움은 흔히 생각하는, 잘 먹고 신나게 노는 그런 즐거움이 아니라 욕심 없는 삶, 부끄러움 없는 마음에서 오는 즐거움이니 애초부터 시비 거리가 아니었습니다. ‘락(樂)’은 그렇다 치고, ‘독(獨)’은 어떨까요? 어떤 즐거움이건 함께 나누는 것이 옳을 듯합니다만. 이에 대해서는 본문을 조금 더 봅니다.

군자의 즐거움에는 본말이 있는데 자신의 가슴속에 얻은 즐거움은 본(本)이고, 나타내어 사물에까지 미치는 것은 말(末)이다. 그 가슴속의 즐거움을 미루어서 사물에 미치면 천지 만물이 모두 나와 일체이니, 어느 한 가지도 나의 즐거움 가운데에 있지 않는 것이 없다.

남을 즐겁게 해 줄 수 있으려면 우선 내 자신부터 즐거워야 할 테니 ‘독락’이 ‘독’에서 그치는 것은 아니었군요. 이제 설 지나면 또다시 새해. 한 차원 높은 즐거움을 추구함으로써 나의 내면을 충만하게 하고, 거기에서 오는 기쁨과 희열을 주위 사람들에게 널리 퍼트리는 연습을 해보시는 건 어떨지.



     목록보기

번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16  착하게 살자    영배 2010/07/17 150 1308
215  축복 받은 사람    영배 2010/04/18 150 1268
214  본관 관향 고향에 대하여    이영배 2009/03/31 150 1567
213  한번 보세요.    근식 2011/08/04 149 1284
212  가장 중요한 약속    영배 2011/05/24 149 1264
211  미래 예측    영배 2009/12/06 148 1377
210  좋은 글 7(톨스토이 10훈)    영배 2009/07/01 148 1390
209  좋은 글 - 6 (늙지 않는 방법)  [1]  영배 2009/05/25 148 1136
208  서울시 25개 구청장 성적표    근식 2013/06/23 147 1354
207  인생 최고 영양제는 희망    영배 2010/04/02 147 1367
206  좋은글 - 16(되고 법칙)    영배 2009/10/15 145 1324
205  좋은 글 - 11 (朱子 10悔)    영배 2009/07/27 144 1428
204  행복을 나누는 시간표    영배 2010/09/12 143 1219
 혼자만 즐거우랴    영배 2010/02/11 142 1270
202  향교에 관한 지식    영배 2010/01/17 141 1152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2][3][4] 5 [6][7][8][9][10][11][12][13][14][15][16][17][18][19]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zero
Copyright ⓒ Dispatch Old Boy All rights reserved.

Copyright © 2009. Jin Myung Pa Bo. All rights reserved. ks@leeks.kr